에너지 사용은 줄이고 도로는 더 밝아진 앞산순환로
상태바
에너지 사용은 줄이고 도로는 더 밝아진 앞산순환로
  • 김성훈
  • 승인 2021.11.15 0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후 가로등 개체공사로 밝아진 앞산순환로
▲ 에너지 사용은 줄이고 도로는 더 밝아진 앞산순환로
[AAnews] 대구시는 앞산순환로 개통 당시 설치한 노후 가로등을 3년간 28억원을 투입, 순차적으로 고효율 LED등기구로 개체해 야간 보행자 안전을 확보하고 교통사고를 예방한다.

2019년 계획해 추진 중인 본 공사는 올해부터 상인비둘기2단지~대서초등삼거리까지 102본을 개체완료했고 내년에는 대서초등삼거리~안지랑고가교까지 160본, 2023년에는 안지랑고가교~상동교까지 225본 등 총487본을 개체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번 가로등은 고효율 LED등기구로 에너지 절약 및 야간 운전자 시야확보가 우수해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데 상당한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되며 보행로 환경개선 및 보행자 안전 확보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시는 가로등 개체 시공사로 지역 업체를 참여시키고 각종 자재 등도 지역 제품으로 사용토록 해 지역 경기활성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신경구 대구시 건설본부장은 “앞산순환로 가로등 개체공사 시 일부 구간 차량통제로 불편을 감수해주신 시민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있을 공사로 차량통제 시 다소 불편하시더라도 많은 양해를 부탁드리고 보행자의 안전과 운전자의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공사인 만큼 안전시공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