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8일 3명 추가 확진…‘누적 198명’
상태바
영주시, 8일 3명 추가 확진…‘누적 198명’
  • 김성훈
  • 승인 2021.10.08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빠른 일상회복 위한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당부
▲ 영주시청
[AAnews] 경북 영주시에서 8일 11시 기준 코로나19 감염병 확진자 3명이 추가로 발생해 누적 확진자가 198명으로 늘었다.

백신 접종완료자인 영주196번 확진자는 영주181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수동감시자로 분류된 상태서 인후통 등 증상발현으로 7일 검사후 8일 확진판정을 받았다.

영주197~198번 확진자는 가족으로 발열 등 증상이 나타나 7일 검사 후 8일 확진판정을 받았다.

시는 역학조사관의 자세한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접촉자를 추가 격리하고 이동동선 등 공개범위 내 정보를 안전문자와 홈페이지, SNS를 통해 시민들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전국적으로 코로나19 돌파감염의 사례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며 “11월 일상회복을 위해 백신접종을 완료했더라도 마스크 착용 등 개인방역과 사회적 거리두기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사적 모임과 이동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8일 0시 기준 영주시 확진자 중 17명이 입원치료 중이며 33명이 자가격리중이다.

백신접종은 영주시 총 인구 102,258명 중 75.67%가 1차 접종을 완료하고 59.84%가 2차까지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