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철도 남자 화장실‘청소중’안내 개선
상태바
도시철도 남자 화장실‘청소중’안내 개선
  • 김희연
  • 승인 2019.10.24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 환경사와의 불편 해소 위해 반월당역에 시범설치
▲ 블라인드 내린 모습
[AAnews] 도시철도 1·2·3호선의 청결과 위생을 책임지고 있는 ㈜대구메트로환경은 도시철도 화장실을 이용하는 남성 이용객과 청소하는 여성 환경사간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 23일부터 2호선 반월당역 남자 화장실 입구에‘여성 환경사가 청소중’이라는 블라인드를 시범 설치·운영한다고 밝혔다.

블라인드는 가로 70㎝, 세로 90㎝로 천정에서 아래로 내려지며 청소하는 여성 환경사 그림과 함께 영어, 중국어, 일어로 표기되어 눈에 잘 띄도록 설계됐다.

이번 ‘청소중’ 블라인드 설치는 여성 환경사가 남자 화장실을 청소할 때 ‘청소중’ 블라인드를 내려 남성 이용객들에게 청소중임을 분명히 알리고 급해서 청소중인 화장실을 이용하더라도 미리 알고 있으므로 상호 오해에 따른 다툼이나 불편을 최소화화기 위한 것이다.

김태한 사장은 “남자 화장실을 여성 환경사가 청소할 수 밖에 없는 현실에서 ‘청소중’ 블라인드 설치가 상호 에티켓을 지키며 양보하고 배려하는 선진 화장실 이용문화를 정착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면서 “앞으로 이용 시민들의 반응과 효과를 보면서 설치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