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 국민취업지원제도 지방관서 집행점검회의 개최
상태바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 국민취업지원제도 지방관서 집행점검회의 개최
  • 김성훈
  • 승인 2021.09.13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득·재산요건 확대 제도개선 계기, 지방관서 적극적인 제도안내 당부
▲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 국민취업지원제도 지방관서 집행점검회의 개최
[AAnews] 고용노동부는 9월 13일 오후 2시, 장관 주재로 전국 48개 지방관서장이 참여하는 ‘국민취업지원제도 추진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9월 7일 취업지원이 절실한 취약계층을 더 폭넓게 지원하는 내용으로 소득·재산요건이 확대된다.에 따라, 제도개선 취지를 지방관서와 공유하고 적극적인 안내를 당부하는 한편 제도 시행 첫해가 4개월 남은 시점에서 내실 있는 운영에 총력을 다하기 위한 것이다.

안경덕 장관은 그간의 추진사항을 점검하고 “올해는 2차 고용안전망인 국민취업지원제도가 우리 노동시장에 도입된 첫해로서 지금 이 자리에 있는 모두가 막중한 책임감을 가져야 한다”며 “여러분의 노력 하나하나가 국민취업지원제도의 주춧돌이 되는 만큼, 본부-지방관서가 한마음으로 동심합력해 제도 현장 안착에 집중해야 할 시기”고 강조했다.

또한, “이번 제도개선은 폭넓게 취업지원을 해달라는 현장의 요구를 신속히 반영한 것으로 개선 내용을 지역 내 청년, 구직자 등이 꼭 알고 신청할 수 있도록 홍보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내 자녀, 내 가족을 취업시킨다는 마음으로 기관장이 적극적으로 나서서 제도안내에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고용센터가 일자리 지원의 최전선에서 구직자분들의 어려움에 귀 기울이고 공감과 지지를 바탕으로 실질적인 지원을 할 수 있도록 열과 성을 다해 나가자”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