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농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사업‘첫 삽’뜨다
상태바
영천시, 농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사업‘첫 삽’뜨다
  • 김성훈
  • 승인 2021.02.22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화된 유통시설로 농업인과 소비자 모두 ‘윈윈’
▲ 영천시청
[AAnews] 낡고 비좁은 영천농산물도매시장이 새롭게 신축된다.

영천시는 22일 조교동에서 농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사업 기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공식에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최기문 시장, 조영제 영천시의회의장, 도·시의원, 유관기관장, 농업인단체회장, 도매시장 관계자 등 최소한의 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진행됐다.

‘농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사업’은 기존 농산물도매시장 옆 부지 조교동 679-2번지에 사업비 125억원을 투입해 공판장, 중도매인 사무실 등 건축 연면적 3,582㎡, 2층 규모로 신축된다.

기존 농산물도매시장은 철거 후 주차장으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기존 농산물 도매시장보다 부지면적이 8,501㎡ 더 커진 13,258㎡ 로 이용자분들이 편리하게 이용하실 수 있도록 공간이 넓어졌고 305㎡ 크기의 저온창고도 생기면서 보관에 용이하게 됐다.

오는 10월경 공사를 완료하고 11월에 재개장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사업이 완료되면 농업인과 이용자들의 편익 증진은 물론, 공판기능 활성화로 농산물 거래가격 안정화를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최기문 시장은 “새로운 유통환경에 발맞춘 현대화된 시설로 농가는 제값 받고 소비자는 품질 좋은 농산물을 이용할 수 있는 신뢰 받는 농산물도매시장으로 거듭나길 기대한다”며 “아울러 바로 옆에 위치한 영천농협, 능금농협 공판장과의 협력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