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추재배 육묘상 현장관리지도
상태바
고추재배 육묘상 현장관리지도
  • 김성훈
  • 승인 2021.02.22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추재배 육묘상 현장관리지도
[AAnews] 영양군 농업기술센터는 일교차가 심한 고추 육묘시기에 저온피해를 겪고 있는 농가를 22일 방문해 육묘상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현장 지도에 나서고 있다.

건전한 고추 묘를 생산하기 위해 고추 육묘상의 적정온도가 유지되도록 해 저온이나 고온으로 인한 장해를 받지 않도록 관리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특히 금년 날씨가 예년에 비해 온도가 낮아 육묘상 관리 미흡으로 저온 피해가 많이 발생되고 있어 야간에 전열 온상 온도를 15℃이상 유지가 필요하며 노후된 전열기로 인한 화재 피해가 발생 하지 않도록 당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육묘 하우스 내 출입구와 측면 쪽은 온도가 낮아 생육이 저조 하므로 생육상태에 따라 자리 옮김을 해주어야 고른 육묘를 유도 할 수 있다.

영양군 농업기술센터에서는 만일 육묘 중 저온피해를 받았을 경우 응급처리로 1일 정도 차광 망으로 햇빛을 차단해 주고 요소0.3%액을 엽면 시비해 생육을 회복시킬 것을 당부하고 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고추농사의 성공여부는 육묘시기가 중요함으로 농가에 건강한 고추묘 생산에 힘써 줄 것과 농업기술센터에서도 고추 육묘상 관리 현장기술지도에 적극적으로 임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