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최초“김천시 호흡기전담클리닉”설치·운영
상태바
경북 최초“김천시 호흡기전담클리닉”설치·운영
  • 김희연
  • 승인 2020.11.11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북 최초“김천시 호흡기전담클리닉”설치·운영
[AAnews] 김천시는 경북도내 최초로 지난 10월 22일부터 코로나19 확산방지와 동절기 호흡기·발열환자 발생에 적극 대처하기 위해 보건소 1층에 호흡기전담클리닉을 설치·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호흡기 환자와 일반 환자의 이동 동선을 철저히 분리하고 음압기·공기살균기 등 특수 장비를 구비한 비대면 진료시설을 설치해 의료진·환자 모두 안심하고 진료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호흡기전담클리닉이 운영되기 전까지 보건소에서는 코로나19 의심자에 대해 외부에 설치된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위주로 실시했으나, 현재는 의사·간호사·방사선사·행정요원 등으로 구성된 의료인력이 상시 호흡기전담클리닉에 배치되어 코로나19 증상자 검체와 호흡기환자 진료·투약을 동시에 실시해 시민들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아울러 호흡기전담클리닉을 컨테이너 형태가 아닌 실내 설치한 최초 사례로 타·시군에서는 우수한 시설을 견학하고자 하는 방문 문의가 잇따르고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호흡기전담클리닉을 직접 방문한 자리에서“우리시가 선별진료소 드라이브스루·호흡기전담클리닉 설치 등 발 빠른 선제대응으로 시민들이 안심하고 진료 받을 수 있게 됐다”며 시민들의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차질 없는 운영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