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드리 열차 타고 경북여름 나들이 가요~♬
상태바
나드리 열차 타고 경북여름 나들이 가요~♬
  • 김희연
  • 승인 2020.07.30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중단됐던 나드리열차 재개, 동해산타열차 첫 운행
▲ 경상북도청
[AAnews] 경상북도는 코로나19로 5개월간 중단했던 경북 나드리열차 운행을 오는 8월 1일부터 재개한다고 밝혔다.

경북 나드리열차는 2009년부터 경북도와 코레일이 협력해 운행 중인 관광테마열차로 바다열차, 불빛열차, 산타열차의 세가지 테마로 운행된다.

그중에서도 산타열차의 종점역인 분천역에는 매년 경북의 대표관광지인 산타마을이 운영되어 색다른 재미와 볼거리를 즐길 수 있다.

특히 강릉과 산타마을을 잇는 동해산타열차가 8월 15일 첫 운행을 시작함에 따라, 경북도는 산타마을도 둘러보고 V-train을 탑승해 백두대간의 사계절도 감상할 수 있는 패키지 상품을 준비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수도권 및 강원도 관광객들의 경북관광에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 외에도 봉화, 문경, 상주, 안동, 영주, 포항, 청도 등 시·군 주요 관광명소와 연계해 운행되는 다양한 여행 패키지상품도 준비되어 있다.

경북도는 나드리열차의 운행 재개를 축하하고 홍보하기 위해 다양한 이벤트도 선보일 예정이다.

우선 코로나19 극복을 응원하는 선물세트를 8월 한 달간 이용객 전원에게 증정하며 사진 콘테스트, 생일맞이 고객 축하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로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추억을 만들어 줄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경북도 및 코레일은 승객 간 거리두기 시행 열차 운행 전·후 소독 창측좌석 우선배정 마스크착용 계도활동 열차 내 음식물 섭취금지 등 철저한 방역활동으로 안전한 여행환경을 조성할 방침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클린&안심 경북 캠페인을 통해 코로나19로부터 깨끗한 경북에 안심하고 찾아올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나드리열차로 올 여름부터 시작해 가을과 겨울까지 관광객을 유치하고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다양한 상품 개발과 홍보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