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계명산자연휴양림·단호샌드파크캠핑장 재개장
상태바
안동시, 계명산자연휴양림·단호샌드파크캠핑장 재개장
  • 김희연
  • 승인 2020.05.06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양림 코로나19 의료진 무료 이용·일반 시민 시설사용료 50% 감면
▲ 안동시, 계명산자연휴양림·단호샌드파크캠핑장 재개장
[AAnews] 안동시가 코로나19 여파로 휴관했던 계명산자연휴양림과 단호샌드파크캠핑장을 오는 13일부터 재개장한다.

5월 6일부터 ‘생활 속 거리 두기’로 방역 지침이 완화됨에 따라 휴양림 등 위험도가 낮은 시설을 대상으로 침체된 지역관광을 활성화하고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헌신한 의료진을 격려하고자 자연휴양림 시설 사용료를 감면하기로 했다.

단, 단호샌드파크캠핑장은 애초 사용료를 그대로 받는다.

세부적으로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최선을 다한 의료진 1,200여명에게는 올해 말까지 계명산자연휴양림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도록 개방하고 지역 관광 분위기 조성을 위해 올해 연말까지 휴양림을 이용하는 모든 이용자에게 사용료 50%를 감면하기로 했다.

계명산자연휴양림 이용을 원하는 의료진은 개인별로 인터넷을 통해 온라인 예약을 한 후 이용 당일 코로나19 의료확인서를 현장에서 보여주면 요금을 환불받을 수 있다.

또한, 일반 시민들은 온라인으로 휴양림 예약 시 자동으로 감면액이 적용되도록 시스템을 개편했다.

아울러 수탁기관인 안동시시설관리공단에서는 개장 전 전체 시설물에 대해 방역을 하고 입장 시 전원 체온 점검을 통해 유증상자 및 최근 2주간 해외방문자 등은 이용을 제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계명산자연휴양림의 경우 객실이 밀집된 일부 시설에 대해서는 격실로 운영해 이용객들이 보다 안전하게 시설을 이용하도록 할 방침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지친 몸과 마음을 자연휴양림과 단호캠핑장등에서 치유될 수 있도록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환경을 조성·유지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시설을 이용하는 시민들 역시 정해진 방역지침에 따라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