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농업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다
상태바
영주농업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다
  • 김희연
  • 승인 2019.09.11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0회 영주농업대상 선발’
▲ 영주시
[AAnews] 경북 영주시는 고품격 영주농업의 이미지를 높이고 농업인들의 귀감이 되는 지역 최고의 명인·명품·명소를 발굴하기 위해 ‘제10회 영주농업대상’을 선발 시상한다고 11일 밝혔다.

2007년 제1회부터, 현재까지 42명의 수상자를 선발 시상한 영주농업대상은 영주농업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할 대상자를 선발 후, 모범 사례확산을 통한 영주농업 경쟁력 향상을 위해 추진되며 수상인원은 명인·명품·명소 3개 분야 대상 3명을 선발 시상하게 된다.

선발기준은 영주농업 발전에 기여한 농업인으로서 영농에 5년 이상 종사하고 해당분야에서 3년 이상 공적이 있어야 하며 ‘명인’은 차별화된 농업기술 실천으로 고품질, 친환경 농산물을 생산하고 지역 사회의 신망이 두터운 농업인, ‘명품’은 지역 농특산물을 이용한 가공품을 개발해 부가가치를 높인 제품, ‘명소’는 고품격 영주의 이미지에 접합한 홍보가치가 있는 아름다운 농장, 깨끗한 축산, 첨단 농업시설 등 지역농업 시설을 대상으로 선발하게 된다.

대상자 추천은 농업기술센터부서장, 읍면동장, 농업인단체장이 발굴해 10월 4일 까지 추천하고, 수상후보자 심사 선발은 ‘영주농업대상 심사위원회’에서 수상자의 공적내용과 농촌기여도 등을 종합 검토해 대상 3명을 최종 선발하게 되며, 시상식은 11월 ‘농업인의 날’ 행사 때 시상할 계획이다.

김교영 영주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영주농업대상 선발은 경기침체로 힘들어하는 농가들에게 큰 힘과 동기부여로 작용 될 것”이라며, “수상자들의 농가는 지역 농업인의 벤치마킹 현장교육장으로 활용되어 미래 영주농업 육성을 위한 기반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