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중국 원인불명 폐렴 환자 발생 대응 준비 완료
상태바
안동시, 중국 원인불명 폐렴 환자 발생 대응 준비 완료
  • 김희연
  • 승인 2020.01.10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흡기 전파 감염병인 메르스 대응 절차에 준해 대응 계획
▲ 안동시
[AAnews] 중국 중부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원인불명의 폐렴 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안동시 보건소는 원인 병원체가 확인되기 전까지 ‘제1급 감염병 신종감염병 증후군’ 중 호흡기 전파 감염병인 메르스 대응 절차에 준해 대응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유증상자, 의사 환자 발생 시 보건소 구급차를 이용해 지역 음압 병상으로 이송·격리 조치하며 검체 체취 및 검사의뢰를 통해 원인균 규명에 나선다.

아울러 밀접접촉자 파악해 14일간 모니터링해 감염병 전파를 차단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지역 의료기관 등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음압 병상을 즉각 가동할 수 있도록 준비를 마쳤다.

현재 WHO에서 원인 병원체를 조사하고 있으며 이달 들어 폐렴이 발병한 27명 중 대다수가 우한시 화난수산시장 상인으로 확인됐다.

발열과 기침, 호흡곤란, 폐렴 등 호흡기 증상이 있으면서 증상이 나타나기 전 14일 이내 우한시 화난수산시장 또는 우한시 단순방문객은 감염병 발생 신고 대상자로 안동시보건소로 신속히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안동시 보건소 관계자는 “현재 안동시에 신고된 중국 원인불명 폐렴 환자는 없으며 국립검역소와 협조를 통해 우한시 방문객 입국 시 유증상자를 검역하고 있다.

환자 발생 시 지역 음압 병상으로 신속히 이송 및 격리해 추가 환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