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린 이제 끝났구나”
상태바
“우린 이제 끝났구나”
  • 김희연
  • 승인 2019.12.31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디오스타’ 김소현, ‘잉꼬부부’ 남편 손준호 사랑 의심한 사연 공개 반전 결말로 일동 질투 유발
▲ MBC ‘라디오스타’
[AAnews] 뮤지컬 배우 김소현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남편 손준호의 사랑을 의심했던 사연을 털어놓는다.

이어 그녀는 반전 결말로 모두의 질투를 유발했다고 알려져 기대를 모은다.

다음달 1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김희철, 페이커, 김소현, 정샘물이 출연하는 ‘올해도 잘 될 거야 아마두~♬’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소현이 남편 손준호의 사랑을 의심했다고 고백한다.

두 사람은 언제 어디서나 애정이 넘치는 뮤지컬계 대표 잉꼬부부로 자리 잡은 바. 그러나 그녀는 남편의 의심스러운 행동을 목격한 후 “우린 이제 끝났구나”고 생각했다고. 그녀의 충격적인 사연에 관심이 집중된 가운데 뜻밖의 반전 결말이 공개돼 궁금증을 높인다.

김소현이 2019년 자체 신기록을 경신해 감탄을 자아낸다.

한 해 동안 160회 넘는 공연을 한 것도 모자라 한결같은 결말로 모두를 놀라게 한 것. 이에 김구라는 “그런 역할 캐스팅 많이 되시는구나?”며 촌철살인을 날려 폭소를 유발했다는 후문이다.

김소현이 뮤지컬 배우 일인자답게 철저한 자기 관리로 시선을 집중시킨다.

그녀의 피나는 노력에 모두가 감탄을 보냈다고. 뿐만 아니라 공연마다 매번 발성 연습을 도와준다는 뜻밖의 파트너를 공개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어 김소현은 아들 에피소드로 심쿵을 유발한다.

그녀는 아들 주안이와 함께 남편의 공연을 보러 갔지만, 주안이가 공연 도중 잠이 들어버렸다고. 그러나 주안이가 잠이 들었던 이유를 덧붙여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잉꼬부부’ 김소현과 손준호 두 사람 사이 사랑의 위기는 다음달 1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